bordermaui images마우이의 고래 관광

마우이의 고래관광

Double Lines

마우이는 세계 최고의 고래관광을 즐길 수 있는 여행지입니다. 웨스트 마우이사우스 마우이 앞바다는 웨스트 마우이 산맥과 할레아칼라가 감싸고 있기 때문에 바닷물이 잔잔하고 맑아 아주 잘 보입니다. 혹등고래는 또한 이 해역의 얕은 곳으로 이동해 수심 180m 바다에서 놀기 때문에 마우이는 12월에서 5월 사이의 겨울 고래관광을 시작하기에 이상적인 곳입니다.

고래가 수면 위로 떠올라 꼬리로 물을 박차며 물을 내뿜는 광경을 잘 볼 수 있도록 전문 가이드가 안내하는 동안 멋진 바다 경관도 덤으로 즐기세요. 규정에 의해 고래가 있는 곳으로부터 100 야드(90m) 안으로 다가가지 못하며, 고래나 다른 해양 포유류와 함께 수영하거나 이들을 만져서는 안 됩니다.

라하이나 하버에는 다양한 고래관광 투어가 실시되고 있습니다. 라하이나 하버에 줄지은 고래관광 투어 업체의 키오스크를 둘러보면 전세 보트에서 여객 래프트에 이르기까지 마음에 드는 상품을 찾을 수 있습니다. 1월에서 4월 초까지 고래관광 성수기에는 부두가 활기에 넘칩니다. 투어는 2~4시간 정도 소요되는데 조조 할인을 해주는 투어도 있습니다.

1825~1860년에 라하이나는 하와이 고래잡이의 중심지였습니다. 이 항구 마을은 1845년 호놀룰루로 수도를 이전하기 전까지 하와이 왕국의 수도였습니다. 그 당시 라하이나는 태평양에서 가장 중요한 고래잡이 항구로 알려졌습니다. 한창 때에는 매년 수천 마리의 고래를 잡아 고래가 멸종 위기에 처하기도 했습니다. 오늘날에는 고래 보호 활동으로 하와이에서 고래 수가 증가했습니다.

지금도 라하이나는 옛 고래잡이의 자취가 많이 남아 있습니다. 항구에 인접한 파이어니어 인은 1901년에 건축되었는데 고래잡이 시절의 분위기를 물씬 풍깁니다. 라하이나 등대(태평양에서 가장 오래 된 등대)에서부터 1850년대에 난폭한 선원을 밤에 가두어 두었던 옛 라하이나 감옥 할레 파아하오에 이르기까지, 과거의 메아리가 마을 전체에 울려퍼집니다. 카아나팔리 비치로 가면 현대적인 웨일러스 빌리지 몰에 고래잡이 박물관이 있습니다. 다양한 옛 포경 관련 자료가 소장되어 있으며 무료 입장입니다.

크루즈와 고래관광은 키헤이 바로 북쪽에 있는 마알라에아 하버에서 출발합니다. 하지만 반드시 고래관광 투어를 해야 고래를 볼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사실 고래관광 시즌에 마우이에 혹등고래가 자주 나타나는 해안 지역은 많습니다. 마알라에아 서쪽의 아름다운 맥그레거 포인트 전망대뿐 아니라 카아나팔리, 키헤이, 와일레아의 해변이 고래를 보기 좋은 장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