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rder오아후 이미지카메하메하 왕 동상

오아후 역사

Double Lines

하와이 왕국에서부터 진주만 공습에 이르기까지, 오아후 역사 탐방은 하와이의 모든 것에 큰 영향을 끼친 핵심 사건들을 엿보게 됩니다. 1795년, 카메하메하 1세는 군대를 이끌고 누우아누 팔리 전망대의 가파른 절벽 부근에서 전설적인 누우아누 팔리 전투를 벌였습니다. 이 처절했던 전투의 결과로 오아후는 정복되었고 마침내 1810년, 하와이 군도가 통일되었습니다.

카메하메하 대왕 이후에 7명의 하와이 군주가 그 뒤를 이었습니다. 카메하메하 3세(카우이케아오울리)는 하와이 왕국의 수도를 오아후로 옮겼습니다. 카메하메하 4세(알렉산더 리홀리호)와 엠마 왕비의 여름 휴양지였던 퀸 엠마 여름 궁전은 아직 호놀룰루의 누우아누 밸리에 있으며 관광이 가능합니다. 메리 모나크로도 알려진 칼라카우아 왕은 다운타운 호놀룰루에 웅장한 이올라니 궁전을 지었습니다. 릴리우오칼라니 여왕은 미국 개척자들이 1893년, 논란거리를 남긴 쿠데타를 일으켜 하와이 왕조를 무너뜨리고 난 후 하와이를 통치한 마지막 군주였습니다. 1898년에 하와이는 미국의 영토로 흡수되었습니다.

1800년대는 하와이의 격변기였습니다. 카메하메하 2세(리홀리호)가 전통 카푸(금기) 제도를 종식시킨 후부터 기독교 선교사들의 영향력이 커졌습니다. 하와이 왕과 알리이(왕족)의 예배 장소였던 다운타운 호놀룰루의 카와이아하오 교회를 포함하여 오아호에 있는 많은 역사적인 교회는 당시 기독교의 영향력을 짐작할 수 있는 좋은 예입니다. 곧이어 고래잡이, 설탕, 파인애플 등 새로운 산업이 등장했고, 이것은 서양 이주자들을 유입시키는 결과로 이어졌습니다.

19세기 말부터 농업이 호황을 누리면서 플랜테이션 소유주들은 많은 노동자들을 필요로 했습니다. 그래서 일본, 중국, 한국, 푸에르토리코, 포르투갈, 러시아, 필리핀에서 온 이주민들이 이 플랜테이션에서 일을 하게 되었지요. 이러한 다양한 이민자들의 인종 배경 덕분에 오늘날 하와이는 윤택한 다문화 환경을 이루게 됩니다. 와이파후 플랜테이션 빌리지에 가면 과거로 돌아가 그 시대를 체험해 볼 수 있습니다. 또한 역사적인 할레이와 타운으로 드라이브를 하다보면 옛 와이알루아 슈거밀의 굴뚝을 볼 수 있습니다.

1900년대 초에 이르러 농경이 쇠퇴하기 시작하자 대신 하와이 관광 산업이 그 자리를 채웠습니다. 1901년, 와이키키 해변에 모아나 호텔이 문을 열었습니다. 오늘날, 웨스틴 모아나 서프라이더는 하와이에서 제일 오래된 리조트로 여전히 성업 중입니다. 할레쿨라니 호텔은 1917년에 휴양지로 문을 열었다가 1970년대에 들어 고급 호텔로 재건축되었습니다. 알로하 타워는 1926년 완공 이래 40년 동안 하와이에서 제일 높은 건물이었습니다. 1927년에는 “핑크 궁전”이라는 별칭으로 잘 알려진 로얄 하와이 호텔이 문을 열었습니다.

1941년 12월 7일 아침, 일본 해군이 진주만을 공습하면서 미국을 2차 세계대전의 소용돌이 속으로 밀어 넣었습니다. 이 공습의 주 목표는 미해군의 태평양 함대와 육군항공 방어부대, 그리고 해병대 공군 이었습니다. 공습으로 12척의 미군함과 188기의 항공기가 파괴되었고 2,403명의 미군과 68명의 민간인이 사망하는 비극이 발생했습니다.

1959년, 하와이는 미국의 50번째 주로 편입되었습니다. 1969년에 완공된 하와이 주청사는 다운타운 호놀룰루의 이올라니 궁전 뒤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하와이에서 제일 큰 비숍 박물관에서부터 진주만 사적에 이르기까지 오아후는 하와이의 화려한 과거를 보여주는 많은 명물과 명소가 모여 있습니다.

추천 명소 및 구경거리

누우아누 팔리 전망대 - 오아후

누우아누 팔리 전망대는 오아후에서 가장 인기 있는 곳으로 윈드워드 오아후와 코올라우 산맥의 파노라마 전경을 감상할 수 있는 최고의 장소랍니다.

카와이아하오 교회 - 오아후

역사 깊은 카와이아하오 교회는 1842년에 오아후에 세워진 최초의 기독교 교회랍니다.

이올라니 궁전 - 오아후

미국 유일의 공식 왕족 거주지 이올라니 궁전의 구내와 갤러리는 현재 박물관으로 전환되어 일반에게 공개되고 있습니다.

진주만 - 오아후

제2차 세계대전이 시작되고 끝난 장소인 이 국가 사적(National Historic Landmark)을 기념하기 위해 5개 진주만 사적이 지정되었습니다.

알로하 타워 - 오아후

알로하 타워는 호놀룰루의 역사 명소이자 야외 쇼핑과 미각 탐방의 무대입니다.

비숍 박물관 - 오아후

비숍 박물관은 하와이에서 가장 많은 공예품 컬렉션을 자랑하며, 가족 나들이 장소로 사랑을 받는 곳입니다.